홈 "담배 끊으면 성관계 해줄게"...남친이 금연 거짓말하자 성폭행으로 신고한 여성
"담배 끊으면 성관계 해줄게"...남친이 금연 거짓말하자 성폭행으로 신고한 여성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금연 약속을 지키지 않은 남자친구를 성폭행으로 신고한 여성의 사연이 화제다.


지난 24일(현지 시간) 대만 매체 이티투데이는 금연을 조건으로 스킨십을 제한했지만 남자친구가 약속을 지키지 않자 경찰에 신고했다는 한 여성의 사연을 전했다.


매체에 따르면 여성 A씨는 남자친구와 달달한 연애를 이어가면서도 그의 단 한 가지가 마음에 들지 않았다. 바로 그의 온몸에 베어든 담배 냄새였다.


남자친구에게서 나는 지독한 담배 냄새가 거슬렸던 A씨는 몇 번이나 담배를 끊으라고 어르고 달랬지만 남자친구는 쉽게 금연을 하지 못했다. 그는 결국 남자친구에게 선전포고를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담배를 끊지 않으면 성관계를 하지 않겠다며 으름장을 놨다.


효과는 금세 나타났다. 남자친구는 얼마 지나지 않아 금연에 성공했다.


며칠 뒤 A씨와 뜨거운 밤을 보낸 남자친구는 잠시 나갔다 오겠다더니 외투에서 자신도 모르게 담배를 꺼내들었다.


이 모습을 본 A씨는 분노할 수밖에 없었다.


약속을 어겼다며 화를 쏟아낸 그는 바로 옷을 챙겨 입고 남자친구의 집을 빠져나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남자친구는 눈물을 흘리며 용서를 구했지만 A씨의 마음을 움직이지는 못했다.


심지어 A씨는 금연을 하지 않은 남자친구와의 성관계는 허락하지 않았다며 그를 성폭행으로 경찰에 신고하기까지 했다.


A씨는 "신고 후 남자친구의 어머니를 만났는데 '연인 관계인데 뭐가 문제냐'라며 큰소리치는 모습이 내 화를 부추겼다"라면서 남자친구를 고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해당 사연을 접한 누리꾼들은 대부분 여자친구가 너무 과민반응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누리꾼들은 "남자친구가 약속을 지키지 않은 것도 잘못됐지만, 아무리 그래도 남자친구를 성범죄자로 만들려 할 수 있느냐"라며 나무랐다.


현재 해당 게시글에는 누리꾼들의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