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박근혜 전 대통령, 병원 입원
박근혜 전 대통령, 병원 입원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조세진 기자 = 박근혜 전 대통령이 지병 치료를 위해 삼성서울병원에 입원했다.


22일 법무부는 "(박 전 대통령이) 입원기간 중 병원 측 의료진의 소견에 따라 신병치료에 집중할 예정"이라며 "퇴원일정은 미정"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입·퇴원 및 호송시간은 경호와 보안상 이유로 알려줄 수 없다"라고 전했다.


어깨와 허리 등 지병을 앓고 있는 박 전 대통령은 수감 중 치료를 위해 외부 병원에 여러 차례 입원한 바 있다.


인사이트지난 7월 20일 박근혜 전 대통령이 서울 서초구 성모병원으로 입원하고 있다 / 뉴시스(공동취재사진)


인사이트뉴시스(공동취재사진)


박 전 대통령은 2019년 9월 회전근개 파열 등으로 입원해 수술을 받은 뒤 입원해 치료를 받았다. 또 지난 7월 20일에도 지병 치료를 위해 서울성모병원에 입원했다가 한 달 뒤인 8월 20일 퇴원한 바 있다.


당시 박 전 대통령은 허리 등 통증과 신장 부분 건강 악화를 호소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박 전 대통령은 국정농단 사태로 지난 2017년 3월 31일 서울구치소에서 수감됐다.


대법원은 지난 1월 14일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뇌물) 혐의로 박 전 대통령에 징역 20년 확정 선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