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SK 최태원 회장, 3년간 '청년 2만 7천명' 채용 약속
SK 최태원 회장, 3년간 '청년 2만 7천명' 채용 약속

인사이트최태원 SK 회장 / 뉴스1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SK 최태원 회장이 앞으로 3년 동안 2만 7천 개의 청년 일자리를 마련하기로 했다.


25일 SK그룹은 경기도 이천의 SK 하이닉스에서 정부와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김부겸 국무총리와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오영식 국무총리비서실장, 윤성욱 국무 2차장이 참석했다.


SK 측에선 최태원 회장과 장동현 수펙스추구협의회 위원장, 이석희 SK 하이닉스 사장 등이 참석했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SK측은 연간 6천 명 수준이던 채용 계획을 대폭 확대, 매년 9천 명씩을 채용하겠다고 밝혔다. 3년간 총 2만 7천명을 신규 채용하는 셈이다.


또한 청년 '하이파이브(Hy-Five) 인턴십' 프로그램으로 매년 400명씩 3년간 총 1200명의 우수 인재를 육성,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예정이다.


김부겸 국무총리는 간담회 모두발언에서 "SK가 대한민국의 ESG경영을 선도하고 있는데 오늘 발표된 채용과 인턴십 운영 계획에도 SK다운 결단과 포부가 담겨 있다"며 "취업난에 빠진 우리 청년들에게 큰 희망이 될 것"이라는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직업교육과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청년 혁신가 양성, 장애 청년 자립지원과 같은 사회공헌 프로그램에서 SK의 세심한 배려가 느껴져 매우 감동적"이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최태원 SK 회장 / 사진=인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