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낙태 강요' 논란에 침묵하던 김선호 소속사가 드디어 밝힌 공식입장 (전문)
'낙태 강요' 논란에 침묵하던 김선호 소속사가 드디어 밝힌 공식입장 (전문)

인사이트tvN '스타트업'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연인 관계였던 여성에게 낙태를 강요하고 혼인을 약속하고 일방적으로 이별을 통보한 대세 '배우 K씨'가 김선호라는 주장이 나왔다.


19일 김선호의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가 침묵으로 일관하다가 드디어 입장을 밝혔다.


솔트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오전 "빠른 입장을 드리지 못한 점 진심으로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당사는 현재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소속사 측은 "사실 관계가 아직 명확히 확인되지 않은 만큼 조금만 더 기다려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라고 당부하기도 했다.


인사이트tvN '스타트업'


솔트엔터테인먼트 측은 대중과 업계의 관심이 집중된 만큼 빠른 시일 내에 입장을 정리해 밝힐 것으로 보인다.


뉴스1에 따르면 솔트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입장문을 낼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선호의 사생활 논란이 불거지자 광고계의 '손절'이 시작된 것으로 보인다.


18일 피자 브랜드 '도미노 피자'는 광고 모델인 김선호가 출연한 영상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캐논코리아, 식품회사 푸드버킷 역시 공식 SNS 등에서 김선호 관련 게시물을 내렸다. 


인사이트tvN '스타트업'


다음은 솔트엔터테인먼트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배우 김선호 소속사 솔트 엔터테인먼트입니다.


빠른 입장을 드리지 못한 점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당사는 현재 익명으로 올라온 글의 사실 관계를 파악하고 있습니다.


사실 관계가 아직 명확히 확인되지 않은 만큼 조금만 더 기다려 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좋지 않은 일로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한 말씀 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