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김선아, 절친 故 설리 셀카 올리며 사망 2주기 추모..."엄마와 딸"
김선아, 절친 故 설리 셀카 올리며 사망 2주기 추모..."엄마와 딸"

인사이트Instagram 'choi_goblin'


[인사이트] 나소희 기자 = 배우 김선아가 오늘(14일) 사망 2주기를 맞이한 故 설리를 향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14일 김선아는 설리의 반려묘 고블린의 SNS 계정을 통해 "엄마랑 딸"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설리와 반려묘 고블린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사로잡았다.


설리는 고블린을 품에 안고 침대에 편하게 누운 채 카메라를 응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jelly_jilli'


인사이트Instagram 'sunaaa1124'


앞서 김선아는 지난 9월 설리에 대한 그리움을 표하면서 고블린의 인스타그램을 개설했다.


김선아는 영화 '리얼'을 통해 설리와 인연을 맺으며 절친한 사이로 발전했으며 현재 고블린을 맡고 있다. 


그는 새롭게 만든 SNS를 통해 팬들에게 설리의 반려묘 고블린의 근황을 전하고 있다.


한편, 설리는 2009년 에프엑스로 가요계에 데뷔했으며, 2015년 그룹에서 탈퇴 후 배우로서 활동을 했다.


그러나 2019년 10월 14일 설리는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며 향년 25세로 짧은 생을 마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jelly_jill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