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민주당 대선후보 확정 이재명 "당선시 즉각 부동산 대개혁…화천대유 전액 환수"
민주당 대선후보 확정 이재명 "당선시 즉각 부동산 대개혁…화천대유 전액 환수"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유진선 기자 = 더불어민주당 대선 경선 승리를 확정지은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장동 의혹을 '국민의힘 화천대유 게이트'라고 지칭했다.


그러면서 "사업 과정에서 금품 제공 등 불법 행위가 적발되면 사후에도 개발 이익을 전액 환수해 부당한 불로소득이 소수 기득권자의 손에 돌아가지 않도록 완전히 뿌리뽑겠다"고 약속했다.


10일 이 지사는 민주당 대선 후보로 선출된 뒤 연설에서 "토건세력과 유착한 정치세력의 부패와 비리를 반드시 뿌리뽑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와 함께 당선 즉시 강력한 부동산 대개혁으로 부동산 불로소득 공화국이라는 오명을 없애겠다고 했다. 


인사이트뉴스1


이 지사는 이번 대선이 '부패 기득권과의 최후 대첩'이라면서 "어두운 과거로 회귀할 것인가, 희망의 새 나라로 출발할 것인가를 결정해야 한다"고 했다.


그는 국민의 삶을 지키는 든든한 대통령, 나라를 지키는 든든한 대통령, 그리고 편을 가르지 않는 통합의 대통령이 되겠다고 약속했다.


이 지사는 "대통령이 될 때까지는 일부를 대표하지만 대통령이 되면 모두를 대표한다"며 "청산 없는 엉터리 봉합이 아니라 공정한 질서 위에 진영과 지역, 네 편 내 편을 가르지 않고 모두가 공평한 기회를 누리는 대통합의 나라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금까지 그랬던 것처럼 성과로 보답하겠다”며 “대통령이라는 한 명의 공직자가 얼마나 큰 변화를 만들 수 있는지 보여드리겠다”고 다짐했다.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