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007 노 타임 투 다이' 개봉 첫주만에 벌써 50만 돌파했다
'007 노 타임 투 다이' 개봉 첫주만에 벌써 50만 돌파했다

인사이트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


[뉴시스] 강진아 기자 =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 '007 노 타임 투 다이'가 개봉 첫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지키며 누적 관객 50만명을 돌파했다.


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전날인 3일 16만 2,699명의 관객을 모으며 개봉 첫 주 누적 관객 수 56만 4,268명을 기록했다. 


개봉 첫 주말인 지난 1일부터 3일까지 38만 3,692명의 관객이 관람했다.


지난달 29일 공개된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개봉과 동시에 5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17일 연속 전체 예매율 1위를 기록하며 흥행을 이어가고 있다. 대체 휴일인 4일에도 많은 관객들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007 노 타임 투 다이'는 가장 강력한 운명의 적의 등장으로 죽음과 맞닿은 작전을 수행하게 된 제임스 본드의 마지막 미션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007시리즈의 2006년 '카지노 로얄'부터 제임스 본드로 활약해온 대니얼 크레이그가 마지막으로 출연하는 작품이다.


박스오피스 2위와 3위는 한국 영화 '보이스'와 '기적'이 나란히 이름을 올렸다. 지난달 15일 추석을 앞두고 개봉한 '보이스'와 '기적'은 1일부터 3일까지 각각 9만 883명, 4만 5,330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누적 관객 수는 '보이스'가 112만 165명, '기적'이 53만 2,947명을 기록했다.


박스오피스 4위는 누적 관객 수 170만 명을 넘긴 마블의 첫 아시안 히어로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이 차지했다. 5~7위는 '용과 주근깨 공주', '극장판 짱구는 못말려: 격돌! 낙서왕국과 얼추 네 명의 용사들', '극장판 포켓몬스터: 정글의 아이, 코코'로 가족 관람객을 겨냥한 애니메이션이 잇따라 이름을 올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