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검찰, '화천대유 50억' 곽상도 아들 자택 압수수색 실시
검찰, '화천대유 50억' 곽상도 아들 자택 압수수색 실시

인사이트곽상도  의원 / 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검찰이 화천대유 퇴직 당시 50억을 받은 곽상도 의원 아들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


곽 의원의 아들은 성남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혹 사건과 관련된 화천대유를 퇴사할 때 50억원을 받아 논란이 되고 있는 인물이다. 


2일 법조계에 따르면 검찰은 퇴직금+산재 명목으로 50억원을 받은 곽상도 의원 아들 곽병채씨의 자택을 전날(1일) 압수수색했다. 


인사이트뉴스1


법조계 관계자들 전언에 의하면 검찰은 곽씨의 휴대전화 등을 압수 물품으로 가져간 것으로 알려진다. 


한편 곽 의원은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국회의원직 사퇴 의사를 밝혔다.


여러 다양한 해명을 했지만 불신이 걷히지 않아 의원직 수행에 어려움을 느낀다는 게 사퇴의 이유였다. 


인사이트뉴스1


아울러 곽 의원은 현재 검·경 수사진이 친정권 인사들로 가득하다는 점을 지적하며 '특검' 필요성을 언급했다. 


조속한 수사를 통해 오명을 벗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