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배달의민족, "외식업 사장님 내 가게 마련 지원합니다"
배달의민족, "외식업 사장님 내 가게 마련 지원합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우아한형제들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배달의민족이 외식업 사장님들의 꿈인 내 가게 마련의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배민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10년 이상 건실하게 식당을 운영하고 있지만 불안정한 임차 환경에 노출된 외식업 사장님의 내 가게 마련을 돕고자 50억 원을 출연해 대출 자금을 조성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우아한형제들은 지난 27일 KB국민은행과 서울 영등포구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에서 만나 '외식업 자영업자 금융서비스 지원을 위한 업무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와 KB국민은행 허인 은행장이 자리했다.


우아한형제들은 50억 원을 출연해 KB국민은행과 총 500억 원의 대출자금을 조성하기로 협의했다. 양사가 함께 마련한 '첫 내 가게 마련 대출'은 사장님이 본인 가게를 매입하는 데 필요한 대출 소요 금액의 최대 90%까지 지원하며, 한도는 10억 원이다. 또 대출을 위해 개인 담보가 필요할 시 우아한형제들에서 최대 4억 원까지 담보를 대신 지원한다. KB국민은행은 우대금리 0.3%를 추가로 적용해 금리 혜택까지 마련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우아한형제들


신청을 원하는 사장님은 다음 달 12일부터 27일까지 배민사장님광장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사업자등록증과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증명원을 제출하면 된다. 


배민에 입점하지 않은 사장님도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조건에 부합한 업주에게 우아한형제들이 추천서를 발급하며, KB국민은행에서 대출 심사가 이뤄진다.


우아한형제들 김범준 대표는 "임대 계약의 불안을 해소하고 싶은 사장님이나 늘어가는 임차료 부담으로 수익 유지가 어려운 사장님, 부족한 개인 담보로 대출을 받기 어려운 사장님 등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드릴 수 있을 것”이라며 "사장님이 더욱 안정적으로 장사에만 집중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지원책은 우아한형제들이 올 초 발표한 소상공인 동반성장 지원책의 이행안이다. 올 1월 중소벤처기업부가 주관하는 '자상한 기업'에 선정된 우아한형제들은 중기부, 소상공인연합회와 '상생협력을 통한 프로토콜 경제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첫 내 가게 마련 대출' 외에도 우아한형제들은 지역에 있는 소상공인에게 교육·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강원도, 경상남도, 서울시, 제주도 등 4개 지자체·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외식업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배민아카데미'와 맞춤형 전문가 컨설팅 ‘우리가게 맞춤진단’을 진행했다. 배민아카데미는 우아한형제들이 운영하는 소상공인 교육 지원기관으로, 현재까지 10만명이 넘는 사장님이 교육에 참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