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망사스타킹에 파격적인 가죽 의상 입고 관능美 뽐낸 63살 마돈나
망사스타킹에 파격적인 가죽 의상 입고 관능美 뽐낸 63살 마돈나

인사이트Instagram 'madonna'


[뉴스1] 김민지 기자 = 팝스타 마돈나(63)가 파격적인 노출 의상으로 몸매를 드러냈다.


13일(한국 시간) 마돈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마돈나는 파격적인 절개선으로 글래머 몸매가 드러나는 의상 및 망사 스타킹을 착용하고 포즈를 취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이날 열린 '2021 MTV VMA'에서 무대에 오른 마돈나는 해당 의상을 입고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를 선보여 박수를 받기도 했다.


한편 1958년생인 마돈나는 현재 36세 연하인 1994년생 안무가 알라마릭 윌리엄스와 교제 중이다. 


앞서 그는 영화배우 숀 펜, 영화감독 가이 리치와 결혼 뒤 각각 이혼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