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오늘(15일)부터 '배달앱'으로 주문 4번하면 '1만원' 환급
오늘(15일)부터 '배달앱'으로 주문 4번하면 '1만원' 환급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오늘(15일) 오전 10시부터 배달앱을 통해 음식을 4번 주문하면 다음 달 1만원을 환급받는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이 시작된다.


앞서 지난 10일 농림축산식품부는 경기 위축 최소화를 위해 비대면 외식 할인 지원을 이날부터 재개한다고 밝혔다.


이번 외식 할인 지원은 배달앱을 통해 2만원 이상 4번의 주문·결제(최종 결제금액 기준)시 다음 달 카드사에서 1만원을 환급받는 방식이다.


할인 지원이 가능한 배달앱은 △배달특급 △띵동 △배달의명수 △일단시켜 △어디go △배달올거제 △배달모아 △불러봄내 △배슐랭 △배슐랭 세종 △대구로 등 총 19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할인 지원을 받고 싶다면 먼저 카드사에 참여 응모를 한 뒤 사업에 참여하는 배달앱에서 2만원 이상 4회 카드 결제를 하면 되겠다.


요일은 무관하며 참여 횟수는 동일 카드사별 1일 2회로 제한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이번 사업에 무려 잔여예산의 절반 수준인 '200억원'을 배정했다.


할인 지원은 '선착순'으로 환급되며 예산 소진 시 종료된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배달앱 주문·결제 후 매장을 방문해 포장하는 것 역시 실적으로 인정된다.


다만 배달앱으로 주문한 뒤 배달원과 대면 결제를 하거나 매장을 방문해 현장 결제 후 포장하는 것은 혜택을 받을 수 없다.


이번 행사와 관련해 농림축산식품부는 "국민의 자발적인 거리두기 실천 지원을 위해 '외식 할인 사업'을 비대면으로 진행했다"며 "향후 방역 여건이 개선되면 대면으로 확대해 잔여 사업비를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