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오늘(15일) 태풍 '찬투' 영향으로 제주+부산 비바람 몰아친다…수도권은 '늦더위'
오늘(15일) 태풍 '찬투' 영향으로 제주+부산 비바람 몰아친다…수도권은 '늦더위'

인사이트뉴스1


[뉴스1] 박승주 기자 = 수요일인 15일은 제주도를 중심으로 강한 비바람이 몰아칠 전망이다. 수도권 등 중부지방에서는 맑고 더운 날씨가 이어진다.


기상청은 이날 전국이 동해 북부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드는 가운데 제주도와 남부지방은 14호 태풍 '찬투'(CHANTHU)의 간접 영향을 받는다고 예보했다.


수도권과 강원 영서는 대체로 맑지만 다른 지역은 대체로 흐리다. 제주도에는 비가 오고 전남권과 경남권에도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다. 강원 영동에도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다.


예상 강수량(15일까지)은 △제주도 20~80㎜ △전남권·경남권 5~30㎜ △강원 영동 5㎜ 미만이다.


바람도 매우 강하게 불 전망이다. 제주도 전역에 강풍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바람이 시속 35~60㎞, 순간풍속 70㎞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불 전망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6~22도, 낮 최고기온은 23~29도로 예상된다. 중부 내륙을 중심으로 일교차가 10도 이상 크게 벌어져 건강관리에 주의가 필요하다.


인사이트사진 = 인사이트


지역별 최저기온은 △서울 18도 △인천 20도 △강릉 19도 △춘천 17도 △대전 19도 △대구 19도 △부산 21도 △전주 19도△ 광주 20도 △제주 23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8도 △강릉 24도 △춘천 26도 △대전 28도 △대구 26도 △부산 26도 △전주 29도 △광주 27도 △제주 26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국이 '좋음'으로 예상된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3m, 남해 앞바다 1~3m, 동해 앞바다 1~3m로 일고 서해 먼바다 최고 6m, 남해 먼바다 최고 5m, 동해 먼바다 최고 4m로 높다.


제주도 남쪽 바깥 먼바다와 서해 남부 남쪽 바깥 먼바다에는 태풍특보가, 그 밖의 제주도 해상과 서해 및 남해 먼바다에는 풍랑특보가 발효 중이다.


이들 해상에서는 바람이 시속 45~85㎞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7m로 매우 높게 일 전망이다.


중국 상하이 부근 해상에서 정체 중인 '찬투'는 16일부터 동북동진하면서 같은날 오후부터 17일 사이 남부지방과 제주도가 태풍의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이에 제주도는 16일 오후부터, 남부지방은 17일에 매우 강한 비와 함께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어 피해가 없도록 대비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