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문 대통령 퇴임 후 탈 자동차로 현대차 '쪼꼬미 SUV' 캐스퍼 구매했다
문 대통령 퇴임 후 탈 자동차로 현대차 '쪼꼬미 SUV' 캐스퍼 구매했다

인사이트문재인 대통령 / 뉴스1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문재인 대통령이 '광주형일자리'에서 처음 생산한 현대자동차 경형 SUV 캐스퍼를 온라인에서 직접 구매했다.


14일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은 서면 브리핑을 통해 온라인 사전예약이 시작된 이날 문 대통령이 직접 인터넷을 통해 캐스퍼를 예약했다고 밝혔다.


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개인적 사용을 위해 캐스퍼를 구매했고 퇴임 후에도 계속 사용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오는 29일 출시 예정인 캐스퍼는 이날 온라인 사전예약과 함께 주요 사양과 디자인, 가격이 공개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캐스퍼 / 현대자동차 홈페이지


캐스퍼는 현대에서 처음 선보이는 차급 '엔트리 SUV'다. 


개성을 살린 내·외장 디자인과 컬러, 용도에 따라 실내 공간 조절이 가능한 시트,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과 앞 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 기본적용, 운전자 중심의 편의 사양 탑재 등이 특징이다.


엔진은 가솔린 1.0 엔진으로 운영된다. 최고 출력은 76PS(마력), 최대 토크 9.7kgf·m, 복합연비 14.3km/ℓ를 확보했다.


'캐스퍼 액티브' 사양인 터보 모델은 가솔린 1.0 터보 엔진이 탑재됐다. 최대 출력 100PS, 최대 토크 17.5kgf·m, 복합연비 12.8km/ℓ의 동력 성능을 갖췄다.


인사이트현대자동차 홈페이지


캐스퍼의 가격은 가장 기본 모델부터 스마트 1385만원, 모던 1590만원, 인스퍼레이션 1870만원으로 책정됐다. 


풀 패키지 선택 시 캐스퍼 1.0 모델은 1917만원, 캐스퍼 액티브(1.0 터보) 모델은 2057만원이다.


한편 현대차는 캐스퍼의 시작 가격을 기아자동차의 레이와 유사하게 책정했다. 레이는 스탠다드 모델이 1355만원, 프레스티지 1475만원, 시그니처 1580만원이다.


시작 가격은 캐스퍼와 레이가 유사했지만 최상위 모델 풀패키지의 경우는 캐스퍼가 1917만원으로 1785만원인 레이 보다 높게 책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