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이브콘돔, 재단법인 피플에 사회공헌후원금 3000만원 전달
이브콘돔, 재단법인 피플에 사회공헌후원금 3000만원 전달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인스팅터스


[인사이트] 강유정 기자 = '이브콘돔'을 운영하는 인스팅터스가 양질의 일자리 창출과 미혼모 가정 지원을 위해 지난 9월 8일 재단법인 피플에 3000만원을 후원했다고 밝혔다.


지난 8일 영등포 재단법인 피플에서 열린 후원금 전달식에 성민현 주식회사 인스팅터스 대표와 정유석 재단법인 피플 사회공헌이사를 비롯한 양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인스팅터스는 경제적, 사회적 약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산재 또는 질병이 발생한 근로자 및 그 가족을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을 펼치고 있는 재단법인 피플에 이번 후원을 진행했다. 후원금은 재단법인 피플이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진행하는 교육 사업과 '어게인'이라는 비영리 민간단체를 통해 미혼모 가정에 사용될 예정이다.


인스팅터스는 꾸준하게 다양한 경제적, 사회적 약자들의 성적 건강 및 권리를 증진시키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오고 있다. 


지난 2020년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업무 중인 여성 의료진들이 방호복을 입을 때 장시간 착용 가능한 월경컵 3000개를 후원했고, 텔레그램 'N번방' 사건 이후 디지털 성범죄 문제 해결을 위한 법제화 연구를 진행하고 있는 협의체들에 1000만원을 기부한 바 있다. 여성환경연대와 서울퀴어문화축제 조직위원회에는 매년 정기후원을 진행하고 있다.


정유석 재단법인 피플 사회공헌이사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사회를 위한 나눔에 동참해주어 감사하다. 도움이 필요한 곳에 후원금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인스팅터스의 성민현 대표는 "후원을 통해 경제적, 사회적 약자의 삶에 조금이나마 질적 향상을 가져오리라 기대한다"며 "창업 초기에 사단법인 정유석 사회공헌 이사님께서 인스팅터스에 약 1000만원을 무상으로 지원해 주셨다. 자본이 부족한 시기였기에 큰 도움이 되었다. 그 지원 덕분에 인스팅터스는 사업을 유지할 수 있었고, 현재 연 매출 50억인 회사로 성장했다"고 말했다.


한편, 인스팅터스는 하반기 여성 노숙인 등에게 후원할 계획을 가지고 있으며, 기부 활동을 넘어 지속가능경영을 하기 위한 체계화 작업 지속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