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똥빛에디션 같다"...공개되자마자 혹평 쏟아진 제네시스 'GV60' 실사
"똥빛에디션 같다"...공개되자마자 혹평 쏟아진 제네시스 'GV60' 실사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제네시스의 첫 전기차 모델 'GV60'의 실사가 공개됐다.


이번에 공개된 차량은 황금빛을 띠고 있었는데 이에 대한 누리꾼들의 반응은 냉담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GV60 황금색 실사"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에는 'GV60'의 실사 사진 6장이 담겨 있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황금색이라고 하기에는 어딘가 어두운 GV60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혹평을 쏟아냈다.


이들은 "지이이이이이이이이인 짜 못생김", "헤드램프 징그러움", "이렇게 못생긴 차 오랜만에 본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또한 일각에서는 "어린이용 미니카 느낌이다", "그릴 모양이 너무 못나 보인다", "똥빛에디션;;"이라는 구체적인 피드백을 전하기도 했다.


특히 대부분의 누리꾼들은 "전면이 생각보다 너무 별로다"라며 전면부 디자인에 대한 아쉬움을 나타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다만 일부 누리꾼들은 "생각보다 괜찮다", "컬러만 바꾸면 차는 예쁜 듯", "실물로 직접 봐야 알 것 같다"라며 평가를 유보하기도 했다.


한편 GV60은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기반으로 하는 모델로 '60'를 부여해 역동적인 이미지를 강조했다.


가격, 주행 거리 등을 포함한 정보들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으며 향후 출시 일정에 맞춰 공개될 예정이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