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매콤짭짤 봉지라면 즉석에서 끓여 먹어 '포장마차' 분위기 풍기는 24시 무인 '라면 편의점'
매콤짭짤 봉지라면 즉석에서 끓여 먹어 '포장마차' 분위기 풍기는 24시 무인 '라면 편의점'

인사이트YouTube '푸디랜드 FoodieLand'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한강에 가지 않고도 즉석 라면을 만들어 먹으며 '나들이 온 기분'을 낼 수 있는 이색 가게가 있다.


최근 맛집이나 음식의 요리 과정을 소개해 주는 유튜브 채널 '푸디랜드 FoodieLand'에는 '언제까지 편의점 사발면만 먹을꺼야? 모든 라면이 다있다! 치즈, 토핑 무료~ 24시 무인 라면 편의점'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은 공개된 지 약 한 달 만에 234만 회가 넘는 조회 수를 기록하는 등 '라면의 민족'인 한국인들의 취향을 저격했다.


해당 영상에 나온 24시 무인 라면 편의점은 종로에 위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푸디랜드 FoodieLand'


주문을 받아주는 종업원이 없는 만큼 모든 라면 주문은 키오스크로 진행된다.


이곳에는 신라면, 짜파게티부터 불닭볶음면까지 우리나라의 모든(?) 라면이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대부분의 라면 가격은 종류에 관계없이 3천원에서 3500원 정도다. 키오스크로 라면을 주문한 후에는 한강에서 즉석으로 라면을 끓이듯이 스스로 라면을 제조하면 된다.


추가 금액을 내면 고소한 날계란을 톡 까서 넣을 수도 있고 밥을 추가해 라면 국물에 말아 먹거나 시원한 탄산음료를 마실 수도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푸디랜드 FoodieLand'


파, 콩나물, 햄, 청양고추, 김치, 단무지, 치즈는 셀프바에 준비돼 있어 남기지만 않으면 무료로 실컷 먹을 수 있는 것도 장점이다.


라면을 끓여 테이블로 가져가면 고춧가루, 후춧가루, 소금을 취향껏 뿌려먹을 수 있다.


합리적인 가격과 다양한 종류 덕분에 24시 무인 라면 편의점은 동네 '혼밥족'들에게 이미 유명세를 치른 이색 맛집이다.


한편 해당 가게는 코로나 이후 방역수칙에 맞게 운영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YouTube '푸디랜드 Foodie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