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한전, 무역협회와 중소기업 수출동력 창출 돕는다
한전, 무역협회와 중소기업 수출동력 창출 돕는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전력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한국전력은 2일 서울 COEX에서 한국무역협회와 '중소기업 수출지원을 위한 사업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우수 중소협력사의 지속적인 성장과 수출 판로 개척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하였으며, 이를 위해 한전이 보유한 브랜드 가치를 공유하고 무역협회의 B2B(기업간거래) 플랫폼 및 해외 네트워크를 활용할 계획이다.


특히, 한전은 무역협회가 운영하는 'tradeKorea'에 'KEPCO 온라인 상품관'을 구축함으로써 국내 3대 B2B 플랫폼과 모두 협업하게 되었음.


인사이트사진 제공 = 한국전력


'KEPCO 온라인 상품관'은 에너지신산업 및 전력기자재 분야 중소기업이 자사의 우수제품을 소개하는 온라인 전시관으로, 해외 바이어에게 영상 등을 통해 제품을 직접 소개하고 1:1 상담을 활용한 수출계약이 가능함.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경숙 한전 상생발전본부장은 "인지도가 낮은 우수 중소협력사들이 한전의 브랜드 파워를 공유하여 해외마케팅 역량을 제고하고, 수출 확대를 도모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앞으로도 한전은 중소기업들이 자사의 우수한 제품을 홍보할 수 있는 다양한 채널을 제공하고, 온라인 상품관 입점을 희망하는 기업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는 등 중소기업의 수출 경쟁력 제고 및 동반성장을 위한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