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도쿄올림픽 독도 표기 논란에 IOC의 답변 "정치적 선전 아냐"
도쿄올림픽 독도 표기 논란에 IOC의 답변 "정치적 선전 아냐"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이 도쿄올림픽 홈페이지에 독도가 일본 영토로 표기된 것과 관련해 IOC(국제 올림픽 위원회)에 중재를 요구하는 서한을 보냈다.


하지만 IOC에서 돌아온 답변은 우리로서는 받아들이기 힘든 답변인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0일 정부 소식통에 따르면 제임스 매클리오드 IOC 올림픽연대국장 명의로 작성된 답변에는 "독도 표기는 단지 지정학적인 표시일 뿐 정치적 선전은 아니라고 한다"는 내용이 담겨있었다.


이는 일본 측의 주장을 그대로 전달한 것으로 분석된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이와 관련해 정부는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정부는 이날 황희 문체부장관 명의로 중재를 촉구하는 서한을 IOC 위원장에게 긴급 발송했다.


한편 일본 정부는 도쿄올림픽 홈페이지에 독도를 일본 영토로 표기해 논란이 됐다.


이에 정부는 해당 지도에서 독도를 삭제할 것을 요청했지만 일본 정부는 이를 수용하지 않고 있다.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