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해군 함정에서 '코로나19' 확진자 32명 무더기 발생
해군 함정에서 '코로나19' 확진자 32명 무더기 발생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해군 함정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대량으로 발생해 방역당국과 군(軍)이 비상에 걸렸다. 


23일 해군 관계자에 따르면 한 함정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32명 나왔다고 밝혔다.


최초 확진자는 가족에게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해군 측은 확진자 발생 파악 직후 함정을 회항했다고 밝혔다. 


해군 함정에서 코로나 확진자가 발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이번 집단감염이 발생한 함정은 80여명이 탑승해 있는 상륙함이다. 


임무 수행 중 간부의 자녀 어린이집 교사 확진 판정으로 승조원 전체가 진단검사를 실시했다. 


오전 10시까지 32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현재 해당 함정은 평택 해군 기지에 정박한 상태다. 


해군은 확진자와 밀접접촉자를 육지로 이송해 1인 격리 조치했다. 단순 접촉자는 2인 격리조치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해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