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곽정은 "화장 안하면 예의 없다 소리 듣고, 하면 화장발이라 한다" (영상)
곽정은 "화장 안하면 예의 없다 소리 듣고, 하면 화장발이라 한다" (영상)

인사이트YouTube '곽정은의 사생활'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방송인 곽정은이 대중의 외모 지적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지난 6일 유튜브 채널 '곽정은의 사생활'에서는 '내가 다이어트와 성형을 그만둔 진짜 이유'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이날 곽정은은 과거 예뻐 보이고 싶은 마음에 성형수술을 했지만, 세상이 나를 대하는 시선은 크게 달라지지 않았다고 말을 꺼냈다.


이어 그는 이렇게 해도 욕을 하고 저렇게 해도 욕을 하는 사회의 시선에 관해 얘기하기 시작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YouTube '곽정은의 사생활'


곽정은은 "화장을 안 하잖아요. 그럼 예의가 없다는 얘기를 듣죠"라면서 "근데 화장해서 예뻐지면 무슨 얘기를 듣습니까. 화장발이다. 이런 얘기를 듣죠"라고 말했다.


또 그는 "요즘 세상에 성형을 안 하면 너는 왜 이것도 안 고치냐는 얘기를 듣지만, 또 성형해서 예뻐지잖아요. 그러면 '성괴'라는 말을 들을까 봐 걱정하죠"라고 말했다.


이를 곽정은은 '이중억압'이라고 정의했다.


곽정은은 외모에 관해 얘기하는 사람을 가까이 두고 스스로 외모에 대해 너무 몰입한다면, 결국 삶 전체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고 경고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곽정은의 사생활'


또 곽정은은 남들한테 예뻐졌다는 소리를 듣고 싶어 성형했지만, 실제로 그런 일은 잘 발생하지 않았다며 "내 외모에 대해서는 나만 엄청나게 관심이 있는 거예요"라고 전했다.


끝으로 곽정은은 "여러분의 몸을 있는 그대로 사랑했으면 좋겠어요"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그는 "내가 정말로 예뻐지는 모습보다 중요한 게 건강하게 살아가는 것이거든요. 가녀리기보다는 강하고 자신을 있는 그대로 아낄 수 있는, 또 그대로 실천하는 여러분이 됐으면 좋겠습니다"라며 데드리프트 하는 장면을 보여주면서 영상을 마무리했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YouTube '곽정은의 사생활'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Instagram 'thinking_jungeun'


YouTube '곽정은의 사생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