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지금은 욕 많이 늘었다며 샤워하면서도 '상욕' 뱉는다는 박수홍 (영상)
지금은 욕 많이 늘었다며 샤워하면서도 '상욕' 뱉는다는 박수홍 (영상)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정현태 기자 = 개그맨 박수홍이 욕이 늘었다며 뿌듯(?)해했다.


지난 7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박수홍과 함께 주병진, 노사연, 박경림이 출연했다.


이날 박경림은 박수홍과 알고 지낸 지 30년 정도 됐다면서 한결같이 예의 바르고 착한 박수홍을 칭찬했다.


하지만 박경림은 박수홍이 욕하는 모습을 보고 놀란 적이 있었다며 말을 이어 나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박경림은 "박수홍이 화가 나서 누군가와 통화를 하는데 다시는 안 볼 것처럼 욕을 했다"라면서 "그런데 그 욕이 '상놈의 자식아'였다"라고 말했다. 박경림은 박수홍이 심한 소리를 해서 한번 놀라고, 그 욕이 생각보다 심한 소리가 아니어서 또 한 번 놀랐던 것이다.


이를 듣던 박수홍은 "지금은 많이 늘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지금은 (욕을) 남들 하는 거 이상으로 합니다. 샤워하면서도 연습하고"라며 애써 웃어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최근 박수홍이 친형의 거금 횡령 논란으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만큼 안타깝다는 반응이 나왔다.


누리꾼들은 "얼마나 힘드셨을까요. 그 마음 너무 이해합니다. 힘내세요"라며 박수홍을 격려했다.


한편 지난 5일 박수홍은 친형 부부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횡령) 혐의로 서울서부지검에 고소했다.


8일 중앙일보가 공개한 박수홍 측 변호사의 인터뷰에 따르면 최근 5년만 한정해서 보더라도 추정되는 친형의 횡령 액수는 50억원이 넘는다.


※ 관련 영상은 58초부터 확인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TV '라디오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