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명예택배기사 경태, 여자친구(?) '태희' 깜짝 공개했다
명예택배기사 경태, 여자친구(?) '태희' 깜짝 공개했다

인사이트Instagram 'gyeongtaeabuji'


[인사이트] 김다솜 기자 = "랜선 이모·삼촌들~ 사실 저 동거 시작했어요!"


명예택배견 경태가 집 안에 여자친구(?)와 함께 있는 모습의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달 27일 '경태아부지'의 인스타그램 계정 'gyeongtaeabuji'에는 택배견 경태가 아닌 낯선 강아지 사진이 올라왔다.


경태아부지가 푹 빠져 경태보다 더 사진을 많이 찍어준다고 하는데, 낯선 강아지인 '태희'는 누구일까.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gyeongtaeabuji'


해맑은 미소와 경태와 마찬가지인 '닭발 미용'을 한 게 눈에 띄는 시츄. 한 번 키워본 사람은 절대 매력에서 빠져나올 수 없다는 마성의 시츄다.


경태아부지는 KDS 레인보우쉼터로부터 번식장에서 구조된 시츄를 임시보호하고 있다고 전했다.


유기견이었던 경태를 가족으로 데려왔듯 주인이 필요한 강아지들에게도 큰 관심을 쏟는 모습이다.


경태아부지는 시츄에게 '큰 기쁨'이라는 뜻에서 태희라는 이름을 지어줬다고 한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gyeongtaeabuji'


경태와 태희가 만난 첫날에는 서로 데면데면했지만 2, 3일이 흐른 뒤부터는 상당히 가까워졌다고.


경태아부지는 "우리 태희는 경태가 '세모눈'으로 지킨다!"라며 함께 건강검진을 받는 모습, 장난을 치는 모습 등의 일상을 전하고 있다.


한편 경태는 최근 동물 학대 의심을 받다 반전 사연으로 많은 이들의 주목을 받은 '택배기사 반려견' 사건의 주인공이다.


지난 2월에는 홍보대사로 활동하는 CJ대한통운의 사업 제휴에 모델로 나선 적이 있다. 그때 받은 모델료는 KDS레스큐가 운영하는 동물보호소에 기부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