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출구조사 결과서 '압승'했는데도 조심스럽다며 겸손한 소감 전한 오세훈
출구조사 결과서 '압승'했는데도 조심스럽다며 겸손한 소감 전한 오세훈

인사이트SBS뉴스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서울시장 재·보궐선거에서 높은 득표율을 얻고 겸손한 소감을 전했다.


7일 오후 8시 15분 서울시장 재·보궐선거 출구조사가 결과가 발표됐다. 이날 KBS, MBC, SBS 등 지상파 방송 3사는 실시간으로 출구조사를 결과를 보도했다.


서울시장은 초반부터 각종 여론조사에서 큰 우위를 보였던 오세훈 후보가 59%로 우위를 선점하고 있다.


오세훈 후보가 개표 초반부터 앞서 나가면서 당선이 유력해지자 선거운동원과 지지자들은 박수를 치며 기쁨을 나누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SBS뉴스


오세훈 후보도 기쁜 듯 두 손을 번쩍 들고 환호했다.


이내 마이크를 든 오세훈 후보는 "기대감을 갖고 지켜봐주신 유권자님들에게 감사드린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각오를 밝혀야겠지만 아직은 당선이 확인된게 아니라 출구조사 결과이기에 아직은 소감을 말씀드리는게 도리가 아닌것 같다. 조금더 지켜보고 결과가 어느정도 나온다음에 말씀드리겠다"라고 밝혔다.


오세훈 후보의 뒤를 이어 민주당 박영선 후보가 37.7%의 지지율을 얻고 있다.


한편 지난 1일 발표된 서울시장 재·보궐선거 마지막 조사에서도 오세훈 국민의힘 후보가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20%포인트 이상 크게 앞서는 것으로 나타난 바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