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홈쇼핑 생방송 중 '그알' 망언 터뜨린 김새롬, 결국 직장까지 잃었다
홈쇼핑 생방송 중 '그알' 망언 터뜨린 김새롬, 결국 직장까지 잃었다

인사이트MBC every1 '비디오스타'


[인사이트] 조세진 기자 = 방송인 김새롬이 생방송 중 실언으로 구설수에 오른 가운데, 김새롬이 진행하는 홈쇼핑 방송 '쇼미더트렌드' 측이 방송 중단을 결정했다.


지난 24일 GS홈쇼핑 김호성 대표이사는 홈쇼핑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1월 23일 밤 '쇼미더트렌드' 방송과 관련해 사과드립니다'라는 사과문을 올렸다.


김 이사는 "23일 밤 방송 중 출연자의 적절치 못한 발언으로 고객님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실망스러움을 드렸다"라고 말했다.


이어 "GS 홈쇼핑은 이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고 있다"라며 "이에 따라 고객님과 공감하고 함께하는 방송으로 거듭나기 위해 해당 프로그램의 잠정 중단을 결정하고 제작 시스템 등 전 과정을 점검하여 이런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인사이트Instagram 'gsshop_story'


인사이트GS홈쇼핑


그러면서 그는 "다시 한번 고객님들과 시청자 여러분들께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쇼미더트렌드' 진행자 김새롬은 지난 23일 밤 GS홈쇼핑에서 한 가전제품을 파는 생방송을 진행했다.


당시 그는 생방송 도중 동시간대에 방송하던 SBS '그것이 알고 싶다'를 언급했다.


김새롬은 "그것이 알고 싶다가 끝났나? 지금 그게 중요한 게 아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홈쇼핑 중인 제품을 사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후 홈쇼핑 생방송이 끝난 뒤 김새롬 인스타그램에는 그의 발언을 비난하는 댓글이 이어졌다.


그는 결국 사과문을 올렸지만 비난 여론은 여전히 거세게 쏟아졌다.


인사이트Instagram 'moreas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