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한파 끝나자마자 '중국발 황사' 몰려와"···오늘(14일) 전국 미세먼지 '매우나쁨'
"한파 끝나자마자 '중국발 황사' 몰려와"···오늘(14일) 전국 미세먼지 '매우나쁨'

인사이트회색빛 미세먼지로 덮인 울산 / 뉴스1


[뉴스1] 온다예 기자 = 목요일인 14일 아침 전국 곳곳에 짙은 안개가 끼어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이날 충청권과 전라권, 경남권에는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 그 밖의 내륙에는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많다고 내다봤다.


낮 동안에도 박무(옅은 안개)나 연무로 남아있는 곳이 많을 것으로 보인다.


이날 밤부터 15일 아침 사이에도 충청권과 남부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낄 수 있다.


인사이트평년기온 회복하면 다시 미세먼지 / 뉴스1


인사이트영화 '미션 임파서블'


출근길 빙판길도 주의해야 한다.


전날 낮 동안 녹은 눈이 밤 사이 기온이 영하로 떨어져 얼면서 고개와 비탈길, 그늘진 이면도로에서 도로 살얼음이 나타날 수 있어 안전에 신경써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경기 북부·강원 영서에서 -10도 이하, 그 밖의 수도권과 충청권·경북 내륙·전북 동부에서 -5도 이하로 떨어진다. 낮 최고기온은 5~14도로 예상된다.


전날 미세먼지가 잔류하고 국외 미세먼지와 황사가 유입돼 미세먼지 농도는 대부분 지역에서 높을 것으로 보인다.


인천·경남·제주권을 제외한 전 권역에서 '나쁨', 인천·경남·제주권은 '보통'으로 예상된다. 황사의 영향으로 충청권·호남권에서 일시적으로 '매우나쁨' 수준을 보일 수 있다.


인사이트빨간불 켜진 미세먼지 신호등 / 뉴스1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