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방탄소년단 K-POP 최초 그래미 어워즈 후보 등극···역사 새로 썼다
방탄소년단 K-POP 최초 그래미 어워즈 후보 등극···역사 새로 썼다

인사이트Facebook 'bangtan.official'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월클' 방탄소년단(BTS)이 그래미 어워즈 후보에 올랐다. 한국 대중음악 가수로서는 최초이며, K-POP의 역사를 새로 썼다.


25일(한국 시간) 그래미 어워즈 주관사 미국 레코딩 아카데미는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를 제63회 그래미 어워즈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BEST POP DUO/GROUP PERFORMANCE) 부문 후보로 발표했다.


한국이 그래미 어워즈와 완전히 관련이 없는 건 아니었다.


인사이트레코딩 아카데미


인사이트뉴시스


그간 국내 클래식이나 국악 관계자가 그래미 어워즈 후보에 오른적은 있다. 수상도 한 적이 있다.


하지만 대중가수가 이 쾌거를 이룩한 적은 없었다. 이번 방탄소년단의 그래미 어워즈 후보 등극은 대중음악 가수로서는 최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AMAs)와 '빌보드 뮤직 어워즈'(BBMAs)에서 각각 3년 4년 연속 수상한 바 있다. 하지만 그래미 어워즈에는 후보에 오르지 못했다.


인사이트Facebook 'bangtan.official'


마침내 이번에 후보에 오르면서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에서 인정받았다. 상까지 받으면 그랜드슬램을 이룩하게 된다.


한편 방탄소년단이 후보에 오른 '베스트 팝 듀오/그룹 퍼포먼스'는 2012년부터 신설됐다.


듀오 또는 그룹, 콜래버레이션 등으로 연주 퍼포먼스 혹은 팝 보컬 부분에서 뛰어난 성과를 이룩했을 경우 상이 수여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