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오늘(24일)부터 칸막이 없는 PC방서 롤하면서 '라면' 못 먹는다
오늘(24일)부터 칸막이 없는 PC방서 롤하면서 '라면' 못 먹는다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연일 거세지면서  서울과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상향됐다. 코로나19의 3차 유행에 대비한 것이다. 


1.5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된 후 어떤 것들이 달라질까. 


2단계가 적용되는 수도권에서는 앞으로 2주간 노래방, 헬스장 등은 밤 9시 이후 운영할 수 없다. 


PC방에서는 게임을 즐기며 라면 등의 음식을 섭취하는 게 불가능해진다. 좌석 간 간격도 한 칸씩 띄워야 한다. 


옆·앞자리에서의 비말을 충분히 차단할 수 있는 칸막이가 설치돼 있을 경우 칸막이 내에서 개별 음식 섭취가 허용된다. 


1.5단계에서는 다른 일행 간에만 좌석 띄우기가 의무화됐으며 음식 섭취에 대한 제한은 없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클럽, 헌팅포차, 룸살롱과 같은 유흥업소는 집합 금지 명령이 내려져 영업을 할 수 없다. 카페에서는 앉아서 차를 마시는 게 불가능하고 식당에서는 밤 9시까지만 머물 수 있다. 


일반 술집을 포함한 식당은 밤 9시까지만 정상 영업이 가능하다. 단 그 이후에는 포장 및 배달 음식은 주문받을 수 있다. 


노래방 또한 9시까지 운용하지만 좌석 간 거리는 1m를 유지해야 한다. 


카페에서는 영업시간과 관계없이 매장에서 앉아서 음식을 섭취하는 행동이 금지된다. 프렌차이즈 카페는 물론 동네 카페도 모두 포장과 배달만 가능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뉴스1


결혼식장과 장례식장에는 100명 이상 들어갈 수 없지만 예식장 뷔페와 장례식장에서 제공되는 음식을 먹는 것은 허용된다. 


스포츠 경기는 현행 30%에서 10%로 관중 수가 줄어든다. 이에 따라 앞으로 열리게 될 프로야구 한국시리즈 6차전, 7차전은 10%만 입장해 관람할 수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