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경북 상주 양돈장서 화재 발생해 돼지 470여 마리가 불에 타 죽었다
경북 상주 양돈장서 화재 발생해 돼지 470여 마리가 불에 타 죽었다

인사이트뉴스1


[뉴스1] 남승렬 기자 = 21일 오전 1시3분쯤 경북 상주시 모서면 한 돈사에서 불이 나 1시간 40여분 만에 꺼졌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돈사 2동이 소실되고 돼지 470여 마리가 불에 타 1억6000만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가 났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