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유승민, 대선 재출마 의지 표명···공개 활동 시작한다
유승민, 대선 재출마 의지 표명···공개 활동 시작한다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이 차기 대선에 재도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18일 유 전 의원은 여의도에 마련한 자신의 사무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위와 같은 입장을 전했다.


유 전 의원은 "저는 그동안 대선 출마 의지를 여러 차례 밝혀왔던 사람"이라면서 "이런 노력을 공개적으로 시작한다"고 말했다.


인사이트뉴시스


유 전 의원은 "(사무실에 '희망 22'라는 이름을 붙인 것도) 더 이상 설명할 필요 없이 무엇을 뜻하는지 아실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유 전 의원은 오는 2022년 대선 출마를 공식화하면서도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 차출론에 대해서는 "생각해본 적 없다"며 선을 그었다.


유 전 의원은 "서울시장 선거라는 것 자체가 전임 시장의 권력형 성범죄 때문에 갑자기 생긴 선거"라며 "이제까지 서울시장 출마에 대해 한 번도 생각해본 적이 없다"고 전했다.


인사이트뉴시스


김종인 비대위원장이 출마를 제안하면 어떡하겠냐는 질문에 대해서는 "그런 말씀을 건네오면 그때 가서 답은 하겠지만, 어쨌든 현재로는 서울시장 출마는 전혀 생각해본 적이 없다는 게 분명한 사실"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유 전 의원은 "가장 당면한 문제는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께서 당선됐을 때 우리 후보를 지지했던, 탄핵 이후 떠나간 그 국민들의 마음을 어떻게 되찾아오느냐"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국민들의 마음을 제 모든 것을 다해 돌려서 서울시장 선거, 부산시장 선거, 그리고 2022년 대선에서 꼭 승리하리라는 희망을 만들겠다"고 다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