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촌스럽다vs개성있다"···의견 극명하게 갈린 오늘자 레드벨벳 의상
"촌스럽다vs개성있다"···의견 극명하게 갈린 오늘자 레드벨벳 의상

인사이트뉴시스


[인사이트] 지미영 기자 = 오랜만에 공식 석상에 모습을 드러낸 레드벨벳을 두고 때아닌 갑론을박이 벌어졌다.


1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옥상 특설무대에서는 '온택트 2020 강남페스티벌 영동대로 K-POP 콘서트'가 펼쳐졌다.


이날 레드벨벳 멤버들은 신비로운 보라색이 돋볻이는 의상을 입고 각자의 개성을 드러냈다.


머리 양쪽에 꽃핀을 꽂은 예리와 한쪽 어깨를 시원하게 노출한 아이린은 이날도 예쁨 치사량을 초과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조이와 슬기는 굴곡진 허리, 골반 라인을 과시해 다이어트 욕구를 샘솟게 했다.


한없이 아름다운 레드벨벳에 팬들은 "포토존을 뒤집어놨다", "고혹미 넘치는 의상이 인상적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반면 몇몇 팬들은 멤버들의 인형 미모에 비해 의상이 다소 아쉬웠다는 목소리를 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뉴스1


이들은 "개인 사복 입는 게 더 나았을 것 같다", "예리 옷만 괜찮다", "코디 누구냐"라며 불평했다.


반응이 확 갈리고 있는 만큼 현재 레드벨벳의 스타일링은 각종 온라인커뮤니티에서 논쟁거리로 떠오른 상태다.


한편 레드벨벳은 지난 17일 tvN '스타트업' OST '미래'를 발매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