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이번 추석 연휴, 제주도에 관광객 20만 명 몰린다"
"이번 추석 연휴, 제주도에 관광객 20만 명 몰린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이번 추석 연휴 기간에 약 20만 명 이상이 제주를 찾을 것으로 예상돼 방역 당국이 긴장하고 있다.


16일 제주도관광협회는 오는 30일부터 10월 4일까지 적어도 약 19만 8천 명이 제주로 들어올 것이라고 예상했다.


5일 동안 하루 평균 약 4만여 명이 몰릴 것으로 전망되는 이번 추석은 여름 성수기와 비슷한 수준을 보이겠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이는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 두기 단계가 2단계로 하향되면서 여행 수요가 대폭 늘어난 것으로 분석된다.


이미 김포와 김해에서 제주로 오는 항공기 노선의 예약률은 70~80%를 기록하고 있고, 임시편까지 마련된 상황이다.


또한 숙박업체와 렌터카업체 등의 예약률도 증가했다. 제주도 골프장들의 예약도 거의 끝난 것으로 알려졌다.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제주를 비롯한 지방자치단체는 추석을 2주가량 앞둔 현재 연휴 기간 고향 방문을 자제해 달라는 캠페인을 대대적으로 벌이고 있다.


도 방역 당국은 "방역수칙 준수와 위험업종 방문 자제 등에 대한 계도 활동을 통해 추석 연휴 코로나 차단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정부 역시 추석 연휴를 특별방역 기간(9월 28일~10월 11일)으로 정하고 사회적 거리 두기 수위를 강화할 방침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