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부산시, 10만원 넣으면 20만원으로 돌려주는 '청년통장' 모집 시작
부산시, 10만원 넣으면 20만원으로 돌려주는 '청년통장' 모집 시작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사진=인사이트


[뉴시스] 허상천 기자 = 부산시는 부산에 거주하며 근로하는 청년들에게 자산형성의 '종잣돈'을 마련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청년희망날개통장' 신규가입자를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부산시는 오는 23일까지 청년희망날개통장 신규가입자 650명을 모집해 3년간 지원할 계획이다.


청년희망날개통장 사업은 2017년부터 부산시가 청년들의 안정적인 미래 준비를 돕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매년 500명씩 선정해 1300명(8월 말 기준) 을 지원하고 있다. 특히 이는 교육 및 사례관리도 지원해 청년들의 자산형성과 미래 준비를 돕고 있다.


가입대상은 주민등록상 주소지가 부산인 만 15세~만 34세 이하 청년(가구 소득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 80% 이하)으로 현재 근로 중이여야 한다.


인사이트부산시


이 통장에 가입할 경우 청년이 매월 10만 원을 저축하면, 부산시에서 1대1로 매칭해 매월 10만 원씩 3년간 지원한다. 청년은 3년 후 만기때 총 720여만 원(본인 저축액 360만 원+시 지원금 360만 원+이자 별도)을 받을 수 있다.


다만 유사 자산형성지원사업 참여자 및 지원 이력이 있는 경우 신청할 수 없다. 시 지원금은 교육비·주택(임대비)·결혼자금·창업자금 등의 청년의 자립 용도로 활용해야 한다.


가입을 희망하는 청년은 부산시 홈페이지를 통해 직접 신청하면 된다. 신청자를 대상으로 자격조사 및 심사를 거쳐 대상자를 선정하며 최종 선정자는 오는 10월 21일 발표할 예정이다.


모집공고 및 접수 방법은 부산시·부산광역자활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국번없이 120(부산시 콜센터)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