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박소은에게 미안하다"···사건 발생 두 달만에 방송 복귀해 심경 고백한 BJ 세야
"박소은에게 미안하다"···사건 발생 두 달만에 방송 복귀해 심경 고백한 BJ 세야

인사이트아프리카TV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아프리카TV BJ 세야(박대세)가 故 박소은 사망 두 달여 만에 방송에 복귀해 심경을 전했다.


지난 14일 세야는 아프리카TV 생방송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근황을 전하고 고인과 유족에게 미안함을 전했다. 


이날 세야는 수척해진 모습으로 등장해 "저의 잘못된 행동으로 하늘에서도 피해를 받고 힘들게 한 그 친구에게 죄송하다는 말을 드리고 싶다"며 입을 열었다.


그러면서 "이번 사건으로 불편하게 만들어 시청자분들과 팬분들 그리고 그 친구와 가족께 정말 죄송하다"며 "가족들이 원하지 않는다고 들었기에 오늘 이후로는 언급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아프리카TV 


또 세야는 지난 7월 4일 해명방송 당일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당시 해명 방송 전 박소은과 통화나 연락을 하고 싶었지만, 연락이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세야는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나는 범죄자가 돼가고 있었다. 또 다른 루머, 추측이 생길 수 있어서 그날 방송에서 있는 그대로 다 말을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박소은과 2개월 정도 교제했다"라며 "그 친구에게 그런 일이 생긴 지도 모르고 7월 4일 방송해 저도 너무 많이 힘들고 괴로웠다"고 덧붙였다.


이어 "그날 해명방송을 하지 말았어야 했는데 연락이 될 때까지 기다릴 걸, 너무 많이 후회하고 시간을 되돌릴 수만 있다면 정말 되돌리고 싶다"고 호소했다.


인사이트박소은이 전남자친구와 주고 받았다고 알려진 카톡 내용 / 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세야와 박소은이 주고 받았다고 알려진 카톡 내용 / 온라인 커뮤니티


마지막으로 그는 "그 친구와 가족이 겪었을 아픔에 비하면 내 아픔은 아무것도 아니라 생각한다. 앞으로 내 행동 하나하나 조심하며 평생 미안함을 가지고 살겠다"라고 사과했다.


앞서 세야는 당시 남자친구가 있던 박소은을 집으로 불러 관계를 가졌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그는 박소은과 나눈 카톡 메시지를 공개하며 의혹을 해명했다.


이후 박소은이 사망하자 세야는 아프리카TV와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박소은과 함께찍은 영상을 모두 비공개 처리하고 자숙에 들어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