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PC방에서 만난 찐팬과 인증샷 찍어주고 밥까지 사준 '아프리카 대통령' 철구
PC방에서 만난 찐팬과 인증샷 찍어주고 밥까지 사준 '아프리카 대통령' 철구

인사이트온라인 스토리


[인사이트] 박상우 기자 = 아프리카TV 대통령인 '철통령' BJ 철구의 따듯한 미담이 전해졌다.


유튜브 영상 촬영 장면을 보러 온 팬들을 위해 함께 인증사진을 찍어주는 건 물론이고 맛있는 음식까지 선물했다.


지난 12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철구를 봤다는 팬들의 인증샷이 여러 장 공개됐다.


첨부된 사진에는 "철구가 사준 밥"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라면을 비롯한 음식 사진이 담겨있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 밖에도 팬들과 한명 한명 셀카를 찍어준 철구의 모습이 담긴 사진도 여러장 게시됐다.


이날 철구는 유튜브 영상 촬영을 위해 '철구 PC방' 수원점을 방문했다. 철구는 자신이 왔다는 소식을 듣고 한걸음에 달려온 팬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했다.


함께 찍은 셀카를 찍어준 것은 물론이고 배고파 하는 팬들에게 음식을 '역조공'하는 스윗함까지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누리꾼들은 "철구가 아프리카 대통령인 데는 다 이유가 있다"며 "좋은 추억이 됐겠다. 부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평소 철구는 팬들을 잘 챙기는 것으로 유명하다. 지난 5월에도 개인 여행을 간 철구는 팬의 사진 요청에 흔쾌히 함께 사진을 찍어줬다.


이에 당시 온라인 커뮤니티는 철구의 미담으로 가득했다. 카메라가 없을 때도 팬들을 따듯하게 챙겨준다는 것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