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크롭티+레깅스' 입고 플라잉요가 도전한 치어리어 서현숙 '레전드' 영상
'크롭티+레깅스' 입고 플라잉요가 도전한 치어리어 서현숙 '레전드' 영상

인사이트YouTube '서현숙TV'


[인사이트] 천소진 기자 = 치어리더 서현숙이 플라잉요가를 하며 군살 없는 완벽한 몸매를 뽐내 누리꾼의 관심을 끌었다.


최근 서현숙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서현숙TV'에 "허은미 치어리더와 함께한 플라잉요가 도전!!"이라는 제목의 한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서현숙은 평소 허은미가 다니는 플라잉요가장에 방문해 난생처음 플라잉요가에 도전하게 됐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YouTube '서현숙TV'


요가장 내부를 여기저기 구경하던 서현숙은 본격적으로 플라잉요가를 배우기 시작했고 기본자세부터 차근차근 수행해나갔다.


춤을 출 때처럼 유연성을 뽐낼 것이란 기대와 달리 서현숙은 처음부터 난관에 부딪혔다.


가장 기본인 스트레칭에서부터 뻣뻣한 각목미(?)를 뽐내기 시작하더니 점점 표정이 굳어지며 고통을 호소하기 시작했다.


어정쩡한 자세로 다소 민망한 모습이 연출되기도 했으나 그런 건 생각할 겨를이 없는 듯 힘들어하는 모습이 역력해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YouTube '서현숙TV'


그러나 괴로움도 잠시 서현숙은 허은미와 강사의 도움을 받아 점점 플라잉요가에 적응했고 난도 높은 자세도 스스로 하기에 이르렀다.


특히 자세도 자세지만 군살이라고는 전혀 찾아볼 수 없는 플라잉요가에 최적화된 서현숙의 몸매가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딱 달라붙는 레깅스와 배가 훤히 드러나는 크롭티를 입은 서현숙은 취하는 자세마다 완벽한 바디 라인을 드러내며 감탄을 자아냈다.


영상을 본 누리꾼은 "카메라 감독님 감사합니다", "저 몸매면 플라잉요가 안 해도 될 듯", "처음인데 잘한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서현숙의 플라잉요가 도전기는 아래 영상으로 확인해보자.


YouTube '서현숙TV'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