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삼성화재, '보험금 대리 청구 서비스' 확대 시행한다
삼성화재, '보험금 대리 청구 서비스' 확대 시행한다

인사이트사진 제공=삼성화재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삼성화재(사장 최영무)는 모바일로 보험금청구권자를 대신해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는 '보험금 대리청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1일 밝혔다.


기존에는 보험금청구권자 본인만 모바일 앱을 통해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어 디지털기기 활용에 익숙하지 않은 고객들은 어려움이 있었다.


이번 서비스 확대로 다양한 사정으로 직접 보험금을 청구할 수 없는 고객들을 대신하여 보험금 청구가 가능해졌다.


모바일 앱에서 '대리 청구' 기능을 선택하고 부모와 배우자 등 보험금청구권자의 정보를 입력하면 된다. 이후 보험금청구권자의 휴대폰으로 전송된 문자메시지의 코드번호를 입력하면 대리청구가 완료된다.


인사이트 / 사진=인사이트사진=인사이트


모바일 앱과 PC홈페이지를 통한 보험금 청구는 이미 월 10만건 이상 고객이 편리하게 사용중인 대표적인 비대면 서비스이며, 이번 대리청구 서비스 오픈으로 더욱 간편하게 보험금을 청구할 수 있게 됐다.


삼성화재 홈페이지운영파트 관계자는 "최근 홈페이지, 모바일 앱을 이용하는 고객이 크게 증가하여 550만명 이상이 회원 가입 중이며 매월 300만명 이상이 방문중이다"며 "언택트 시대에 맞춰 기존 오프라인으로만 가능했던 업무들을 홈페이지와 모바일에서 처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