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동물학대 논란에 결국 담비 '입양' 결정한 '개훌륭' 코비·담비 견주
동물학대 논란에 결국 담비 '입양' 결정한 '개훌륭' 코비·담비 견주

인사이트KBS2 '개는 훌륭하다'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개는 훌륭하다' 보더콜리 견주가 담비의 입양을 결정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KBS2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지난주 화제가 됐던 코비와 담비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이날 방송에서 강형욱은 코비와 담비를 위해 고민하겠다고 했던 보호자에게 전화를 걸었다.


강형욱은 "우리가 도와드릴 수 있는 게 있으면 도와드리고 싶다"고 코비 교육에 도움을 주겠다고 말했고 딸 보호자는 "코비를 데리고 나가서 사는 게 맞는 것 같다"며 출가 계획을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개는 훌륭하다'


이어 강형욱은 엄마 보호자에게 "난 아직도 마음이 변하지 않았다. 지금 보호자님이 담비를 키울 여건이 안 될 수도 있다. 담비도 매일 산책을 하고 코비한테 구박도 받지 않고 살면 좋지 않겠나"라고 설득했다.


고민 끝에 엄마 보호자는 "담비를 위해서 우리보다 좋은 사람이 있다면 보낼 생각을 했다. 마음은 싫지만 현실적으론 훈련사님 말씀이 맞는 것 같다. 딸과 의논해서 좋은 곳이 있으면 보내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또한 그는 "코비도 훈련받아서 좋은 개로 키우겠다"고 말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개는 훌륭하다'


강형욱은 "쉽지 않았을 텐데, 어려운 결정 해주신 것 같다. 키우던 강아지이지 않냐"라며 "엄청나게 힘들었을 거다"라고 모녀 보호자의 결정을 응원했다.


그러면서 강형욱은 "자기 세간을 다 보여주면서 방송에 나온다는 게 쉽지 않은 일이다. 엄청난 용기가 필요하다. 그러니 출연자분들에게 응원을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앞서 방송에서 모녀 보호자가 키우던 보더콜리 코비와 담비는 최악의 양육환경에서 키워지며 우려를 샀다.


당시 강형욱은 담비를 다른 곳으로 보낼 것을 권유했으나 거절당했고 방송 이후 보호자의 동물 학대 논란이 제기되면서 후폭풍이 거세게 일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KBS2 '개는 훌륭하다'


Naver TV  '개는 훌륭하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