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이재명 "경기도민에 2차 재난지원금 추가 지급 검토"
이재명 "경기도민에 2차 재난지원금 추가 지급 검토"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시스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국가재난지원금 추가 지급을 언급했다.


22일 이 지사는 이날 오전 열린 경기도의회 제344회 정례회 제2차 본희의 도정질의에서 "2~3차 재난지원금을 지급이 불가피하다"라고 밝혔다.


덧붙여 "중앙정부 지원이 여의치 않다면 도 차원에서 미래 자원 일부를 빼서 이 깊고 깊은 혹독한 위기를 견뎌야 한다"라고 2차 재난지원금을 지급하는데 뜻을 밝혔다.


앞서 이 지사는 국가재난지원금과 관련해 전 국민에게 1인당 20만 원씩 추가로 2차 재난지원금을 지원하는 방안을 정부에 건의한 바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의 이해를 돕기 위한 자료 사진 / 뉴스1


당시 이 지사는 "코로나19가 종식되더라도 경제는 상당 기간 나빠질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최소 두세 번 정도는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더 해야 할 것"이라며 "공급보다는 수요를 보강해야 정상적인 순환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번 역시 이 지사는 "전 국민 재난지원금으로 약간의 가구원별 차이는 있지만 지급해서 두 달 남짓은 잘 견뎌오고 있는 것 같다"라며 "13조 원 정도로 한두 달 가량 대한민국 경제가 이렇게 몸에 느껴질 정도로, 눈으로 보일 정도로 개선된 사례는 역사·경제·정책사에 처음 있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또 "코로나19는 단기간에 끝날 가능성이 매우 희박하고 결국은 장기간, 어쩌면 영원히 불편한 동거를 감수해야 될 가능성이 높다"라며 "전 국민 재난지원금 소멸성 지역화폐로 지급해서 그게 전액 소비되게 하는 방식의 복지정책겸 경제정책은 앞으로도 확대돼야 한다"라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이 지사는 "만약 경기도가 준비하게 되면, 미리 충분히 설계해서 전부 지역화폐 카드로 지급하도록 하겠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