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남자들이 뽑은 '이상형'에 가장 가까운 여자 몸매 유형
남자들이 뽑은 '이상형'에 가장 가까운 여자 몸매 유형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인사이트] 함철민 기자 = 이상형을 말할 때 외모는 중요한 요소 중 하나다. 


한 결혼정보회사에서 미혼남녀 453명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한 결과 이상형을 볼 때 외모를 중요하게 본다고 답한 사람이 가장 많았다. 


외모는 얼굴과 몸매를 포함한다. 얼굴이 잘생겼더라도 몸매가 자신의 이상형과 거리가 멀다면 호감은 그만큼 떨어진다. 


몸매는 이상형을 결정지을 만큼 중요하다고 할 수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와 관련해 최근 다수의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누리꾼들의 시선을 끌고 있는 한 장의 사진은 흥미롭다. 


사진 속에는 각기 다른 체형을 가진 7명의 여성이 그려져 있다. 그리고 하나의 질문을 던진다. 


"당신이 가장 선호하는 몸매는?"


사진을 본 누리꾼들 중에는 D, E, F가 자신의 이상형과 가깝다고 답한 사람이 많았다. 양쪽의 극단적인 몸매보다 평균적인 몸매를 가진 여성을 선호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몸매를 보는 시각에 대해 심리학자 폴 로진의 연구는 주목할 만하다. 


로진의 연구진들은 매우 마른 몸매에서 뚱뚱한 몸매까지 단계적으로 변하는 9가지 여성 그림을 미국인 남녀에게 보여줬다.


그리고 여성들에게는 자신이 원하고 남성들이 좋아할 것 같은 몸매를, 남성들에게는 가장 선호하는 몸매를 고르도록 했다. 


그 결과 남성들이 가장 선호하는 몸매는 평균적인 몸매를 꼽았지만 여성들은 평균보다 마른 몸매를 꼽았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남성들이 생각하는 것과 달리 여성들은 남성들이 마른 몸매의 여성을 원한다고 잘못 생각하고 있는 것.


현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은 일정 부분에서 몸매에 대해 너무 획일화된 인식을 가지고 있는 건 아닐까 싶다. 


남이 세운 기준을 쫓아가기보다 자신에 대한 자신감을 갖는 게 더 필요한 이유다. 


어차피 이상형이란 결국 개인의 착각과 나름의 상상, 자신의 경험으로 만들어진 불완전에 가깝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