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전쟁 멈춰달라며 발에 입 맞췄던 교황이 '5.18 광주 민주화 운동'에 대해 전한 감동 메시지
전쟁 멈춰달라며 발에 입 맞췄던 교황이 '5.18 광주 민주화 운동'에 대해 전한 감동 메시지

인사이트프란치스코 교황 / 뉴스1


[인사이트] 전준강 기자 = "인권을 수호하기 위해 목숨을 바친 모든 젊은이의 희생이 기억되기를 바란다"


세계의 평화를 위해 헌신해온 프란치스코 교황이 '5·18 광주 민주화 운동'에 대해 메시지를 전해왔다.


한국에 와서는 세월호 참사에 대한 아픔을 공감해 주고, 내전 국가에 가서는 전쟁을 멈춰달라며 지도자들의 발에 입을 맞췄던 교황이 전한 메시지가 사람들의 가슴을 울리고 있다.


인사이트영화 '화려한휴가'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지난 17일 주한 교황대사 알프레드 슈에레브 대주교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전해온 메시지를 공개했다.


이날 슈에레브 대주교는 천주교 광주대교구 임동 주교좌 성당에서 봉헌된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 미사에 참석했다.


교황은 1980년에 일어난 5·18 40주년을 기념한다는 소식을 듣고 기뻐했다고 한다.


인사이트IL POST


인사이트


대주교가 전한 바에 따르면 교황은 "인권을 수호하기 위해 목숨을 바친 젊은이들의 희생이 기억되길 기도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평화와 화해를 이루는 데 기여하길 바라며 사랑하는 한국민들 마음속에 연대와 형제애가 증진돼 선과 진리 그리고 정의를 향한 열망이 북돋아지길 희망한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역사는 왜곡·조작이 아닌 진실에 바탕을 둘 때 함께 새로운 삶을 살아갈 수 있다"라면서 "비극이 다시 반복되지 않도록 기억의 지킴이가 되자"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