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두 달 넘게 신규 확진자 '0명' 기록하며 청정지역 유지하고 있는 울산
두 달 넘게 신규 확진자 '0명' 기록하며 청정지역 유지하고 있는 울산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인사이트] 박아영 기자 = 울산에서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진자가 63일째 '0명'을 기록 중이다.


17일 울산시 등 방역 당국에 따르면 관내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63일째 없다.


지난 3월 15일 발생한 28번째 환자가 마지막 지역감염 확진자였다.


지역 내 확진자 45명(지역 내 감염 28명·해외입국 17명) 중 42명이 퇴원했으며 현재 3명의 환자가 치료 중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남은 환자들의 건강 상태도 양호한 것으로 알려져 퇴원이 머지않았을 것으로 보인다.


울산에서는 현재 536명이 코로나19 관련 자가격리 중이다.


또한 검사를 받은 인원은 총 1만2천여명이다. 이중 이태원 클럽 관련 검사자는 413명이었으며 확진자는 없었다.


두 달이 넘도록 지역사회 신규 확진자가 없다는 것은 괄목할 만한 성과긴 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다만 아직 이태원 클럽 확산 사태가 끝나지 않은 만큼 안심하기는 이르다.


한편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방역 수칙을 지키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외출 시 항상 마스크를 제대로 착용하고 가급적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야 한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