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예능보다 본인 '깡' 댓글 구경하는 게 훨씬 재밌다는 '쿨가이' 비
예능보다 본인 '깡' 댓글 구경하는 게 훨씬 재밌다는 '쿨가이' 비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인사이트] 이원선 기자 = 가수 겸 배우 비가 폭발적인 '깡' 인기를 둘러싼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혼성 그룹에 도전하는 유재석이 비와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재석은 남성 솔로 가수의 레전드로 남은 비를 찾아갔고, 최근 장안의 화제인 비의 노래 '깡'을 언급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유튜브 상에서는 2017년 발표된 비의 '깡'이 재조명되고 있다.


'깡'은 위트와 허세를 오가는 가사, 2000년대 향수를 자극하는 '비급 감성'으로 입소문을 타더니 '1일 1깡'이라는 신조어까지 만들며 역주행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하지만 뜻밖의 역주행 주인공이 된 비는 아직도 목마르다고 밝혔다. 그는 "1일 7깡은 해야 된다고 생각한다"며 "저 같은 경우 주중에는 3깡, 주말에는 7깡하고 있으니까 여러분들 조금 더 힘내주세요"라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이러다가 새우깡 찍겠다"고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깡' 중독자들의 댓글도 소환됐다. '휴깡은 있어도 탈깡은 없다라는 말이 진리다', '깡은 전 남친보다 안 잊히네', '너무 유명해져서 껑 쳐도 나오네' 등의 댓글들이 소개됐다.


특히 유재석이 "'님아 그 깡을 건너지 마오'라는 댓글도 있었다"고 소개하자 비는 "오, 그거 괜찮다"라며 감탄했다.


이어 비는 "최근에는 '하루에 12깡을 했다'라는 댓글도 봤다"라며 "요새는 예능보다 내 댓글 읽는 것이 더 재미있다. 더 들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웃어 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놀면 뭐하니?'


Naver TV '놀면 뭐하니?'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