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주말 내내 흐리다…" 일요일인 내일(17일)도 전국에 비 내린다
"주말 내내 흐리다…" 일요일인 내일(17일)도 전국에 비 내린다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뉴스1] 박동해 기자 = 일요일인 17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겠고 일부 지역에서는 비가 내릴 전망이다. 내륙지역의 낮 최고기온은 25도 이상으로 오르며 덥겠다. 서해, 남해안 일대에는 짙은 안개가 끼면서 사고 예방에 주의해야겠다.


기상청은 이날(17일) 오후부터 경기 북부와 강원 북부에 비가 오는 곳이 있겠고 그밖의 수도권과 강원 남부 충북 지역에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고 16일 예보했다.


예상강수량은 오후 3시부터 9시까지 경기 북부, 강원 영서 북부, 서해5도 지역에 5~10㎜ 정도다. 18일에도 오전부터 6시부터 경기 북부부터 비가 시작돼 오후에는 전국에서 비가 오겠다.


아침 최저기온 13~17도, 낮 최고기온 20~29도로 예상된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6도 △인천 14도 △춘천 16도 △강릉 14도 △대전 15도 △대구 17도 △부산 16도 △전주 16도 △광주 16도 △제주 16도, 낮 최고기온은 △서울 26도 △인천 21도 △춘천 27도 △강릉 23도 △대전 28도 △대구 29도 △부산 22도 △전주 28도 △광주 28도 △제주 24도다.


기상청은 이날 대부분의 내륙 지역의 낮 기온이 25도 이상으로 올라 조금 덥게 느껴질 수 있다고 밝혔다.


특히 기상청은 "16일부터 18일까지 서해안과 남해안, 제주도에는 해무가 유입되면서 가시거리가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며 "서해안에 위치한 영종대교, 서해대교를 이용하는 운전자들의 각별한 유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더불어 기상청은 "제주도와 서해안 남해안에 위치한 공항에서는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있을 수 있으니 이용객들은 사전에 운항 정보를 확인하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또 기상청은 "짙은 안개로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들도 운항에 어려움이 있을 것으로 예상되며 해상교통에도 차질이 빚어질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다만 서울·경기남부·충북·충남·광주·전북·대구 지역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농도가 '나쁨' 수준까지 올라갈 전망이다.


국립환경과학원은 "대부분 서쪽 지역과 일부 영남 내륙지역은 대기 정체로 국내 발생 미세먼지가 축적돼 오전에 농도가 높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m, 남해 앞바다 0.5~1.0m, 동해 앞바다 0.5~1.5m로 일고 동해 먼바다에서는 파고가 최대 2m까지 일겠다.


기상청은 "이날 오전 서해안에는 기압변화에 따른 높은 파고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소형 선박 등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다음은 17일 지역별 날씨 예보.


- 서울·경기: 13~28도, 최고강수확률 30%

- 서해5도: 12~16도, 최고강수확률 60%

- 강원 영서: 15~28도, 최고강수확률 30%

- 강원 영동: 11~26도, 최고강수확률 30%

- 충청북도: 14~29도, 최고강수확률 30%

- 충청남도: 13~29도, 최고강수확률 20%

- 경상북도: 14~29도, 최고강수확률 30%

- 경상남도: 14~28도, 최고강수확률 20%

- 울릉·독도: 13~19도, 최고강수확률 30%

- 전라북도: 12~28도, 최고강수확률 20%

- 전라남도: 12~28도, 최고강수확률 20%

- 제주도: 15~24도, 최고강수확률 20%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