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불륜 상습범' 이태오, 오늘(15일) '부부의세계'서 여다경에게도 버림받는다
'불륜 상습범' 이태오, 오늘(15일) '부부의세계'서 여다경에게도 버림받는다

인사이트JTBC '부부의 세계'


[인사이트] 장영준 기자 = 불륜 이야기로 전 국민을 사로잡은 '부부의 세계'가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갈수록 높아지는 긴장감 속에 '부부의 세계'가 배우진의 모습이 담긴 스틸 컷으로 시청자 이목을 집중시켰다.


15일 JTBC '부부의 세계' 측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지독하게 얽히고설킨 지선우(김희애 분), 이태오(박해준 분), 여다경(한소희 분)의 관계를 엿볼 수 있는 스틸 컷을 공개했다.


앞서 지선우는 아들 이준영(전진서 분)을 지키기 위해 여다경에게 이태오와 하룻밤을 보낸 사실을 알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부부의 세계'


뼈아픈 현실에 마주한 여다경은 철저히 무너지며 이태오와의 행보에 주의를 기울이게 했다.


서로 맞물린 갈등이 절정을 향해 다가가는 지금, 공개된 스킬 컷에선 지선우의 집을 찾은 여다경의 모습이 담겼다.


그와 한 공간에 머무는 지선우는 해탈한 듯 초연한 표정으로 허공을 응시하고, 여다경은 온몸에 힘이 빠진 듯 식탁에 몸을 기대고 있어 눈길을 끈다.


이어 지선우와 여다경 사이에 놓인 이태오의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JTBC '부부의 세계'


자신을 보지 않는 여다경의 손을 붙잡은 이태오는 어찌할 줄 모르는 표정을 짓고 있다.


반면 지선우에게는 극도로 분노한 모습을 보여 두 여자 사이에서 이태오가 어떤 행보를 걷게 될지 궁금증을 일으킨다.


방송을 앞둔 15회 예고편에서는 여다경이 이태오를 떠나갔다. 과연 불륜으로 시작된 관계는 어떤 결말을 보게 될까.


이태오, 지선우, 여다경의 이야기를 담은 '부부의 세계'를 오늘(15일) 오후 10시 50분 JTBC에서 확인해보자.


인사이트JTBC '부부의 세계'


Naver TV '부부의 세계'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