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이말년보다 더 맛없게 먹는 '공기 먹방' 선보이며 떡상 중인 여성 유튜버
이말년보다 더 맛없게 먹는 '공기 먹방' 선보이며 떡상 중인 여성 유튜버

인사이트YouTube '소니쇼게임방송'


[인사이트] 성동권 기자 = 유튜브에서 가장 인기 있는 콘텐츠를 뽑아보라고 한다면 대부분의 사람들은 아마 '먹방'을 선택할 것이다.


이미 해외에서는 '먹방'이라는 단어가 고유명사로 통할 만큼 먹방은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불어닥치는 먹방 열풍에서 살아남기 위해 어떻게 하면 더 맛있게 먹을 수 있을까를 고민하는 사람들 가운데 묵묵히 자신만의 길을 걷는 사람이 있다.


트위치 스트리머 '소니쇼'는 음식 대신 공기를 먹는 '공기 먹방'을 선보여 먹방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YouTube '소니쇼게임방송'


소니쇼 먹방의 가장 큰 특징은 절대 입안 가득 음식을 넣지 않는다는 것이다. 어떤 음식이라고 할지라도 입을 최소한으로 벌려 최소한의 음식만 집어넣는다.


대표적으로 햄버거 먹방을 살펴보면 분명 햄버거를 한 입 깨물었는데 전혀 달라진 점이 없다.


만약 뒤에 엄마가 있었다면 "깨작깨작 대지 말고 팍팍 먹어"라고 바로 등짝 스매시를 맞을 것만 같다.


입으로 들어가는 음식 양보다 공기가 더 많아 '공기 먹방'이라는 별명까지 생길 지경이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이게 공기먹방이라는 거구나....", "아오 답답해!!", "먹방의 신기원이다...먹방인데 먹지를 않아ㅋㅋ"라는 반응을 보였다.


인사이트YouTube '소니쇼게임방송'


이에 대해 소니쇼는 "햄버거 뒤쪽 면을 깨물어 먹은 건데 캠이 정면에 있어 마치 안 먹은 것처럼 보인 것이다"라며 억울하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일부 누리꾼들은 "이말년보다 음식 맛없게 먹는 사람 처음 본다"라는 의견을 남기기도 했다.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은 "음식이 묘하게 조금씩 사라지는 걸 보는 게 은근 중독성 있다는 의견을 남기기도 했다.


자신만의 독특한 먹방을 선보이는 소니쇼가 다음 먹방에서는 어떤 음식을 얼마나 맛없게(?) 먹어줄지 누리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YouTube '소니쇼게임방송'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