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배우 박지훈, '위암' 투병 중 향년 32세 나이로 '사망'
배우 박지훈, '위암' 투병 중 향년 32세 나이로 '사망'

인사이트故 박지훈 SNS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모델 출신 연기자 박지훈이 위암 투병 중 서른두 살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15일 박지훈의 가족은 그의 SNS를 통해 비보를 전했다.


박지훈의 가족은 故 박지훈의 빈소에 마련된 근조화환을 모은 사진을 올리며 "실수로 연락 못 드린 분들이 있으실까 염려돼 따로 글을 올립니다.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따뜻한 위로와 격려를 보내주신 것에 대해 깊은 감사드립니다"라고 전했다.


이어 박지훈의 가족은 "덕분에 제 동생 하늘나라로 잘 보냈습니다. 저뿐 아니라 저희 가족들에게 정말 큰 힘이 됐습니다. 잊지 않고 기억하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故 박지훈 SNS


박지훈의 삼우제는 금일 오후 5시 일산 푸른솔 추모공원에서 진행된다.


많은 이들은 남겨진 가족에게 심심한 위로를 전하는 동시에, 고인의 명복을 빌고 있다.


한편, 잘생긴 외모로 주목받은 박지훈은 1989년생으로 배우라는 꿈을 향해 달려가고 있었다.


그는 tvN '시카고 타자기'에서 전두엽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 바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시카고 타자기'


YouTube '씨앤씨스쿨 CNC SCHOOL - 공식 유튜브 채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