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잠실한강공원 수영장 올해 폐장, 2022년에 다시 연다
잠실한강공원 수영장 올해 폐장, 2022년에 다시 연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한강공원 수영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민준기 기자 = 많은 사람들의 추억이 녹아있는 잠실한강공원 수영장이 폐장된다.


14일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올해로 만들어진 지 30년이 된 잠실한강공원 수영장을 올여름 폐장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시는 이곳을 리모델링해 오는 2022년 6월 잠실한강공원 일대에 1만 4천m2 규모의 자연형 물놀이장을 재개장할 예정이다.


또한 시는 이 일대 운동장과 임시 주차장, 가족 피크닉장, 숲속 쉼터, 개천 등을 포함하는 친환경 복합 나들이 공간을 조성하기로 하고 설계 공모를 진행 중이다.


gettyimagesBank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공모 당선작은 6월 초에 선정되며 올해 연말까지 설계가 완료된 뒤 내년 2월부터 착공에 돌입한다.


물놀이장과 한강 사이에는 모래사장이 조성된다. 이곳을 방문하는 이용객들이 마치 강에서 수영하는 듯한 기분을 느낄 수 있게 될 전망이다.


잠실한강공원 수영장의 폐장으로 올여름 한강공원의 수영장은 뚝섬·광나루·여의도 등 3곳에서, 물놀이장은 난지·양화 등 2곳에서 운영된다.


망원 수영장은 성산대교 공사로 인해 2018년부터 폐장 중인 상태며 공사가 완료되는 2024년 이후에 다시 개장한다.


1989년 개장해 한강 수영장 중 가장 오래된 잠원 수영장은 지난해 점검에서 보수가 필요한 것으로 진단돼 내년 5월까지 노후시설 공사가 진행된다.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인사이트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한강공원 수영장 / 사진=박찬하 기자 chanha@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