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아파트 외벽 보수작업하던 40대 노동자, '고정줄' 풀려 순식간에 추락사했다
아파트 외벽 보수작업하던 40대 노동자, '고정줄' 풀려 순식간에 추락사했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뉴스1


[뉴스1] 조아현 기자 = 13일 오전 11시20분쯤 부산 금정구 장전동의 한 아파트 외벽에서 균열 보수 작업을 하던 노동자 A씨(40대 남성)가 바닥으로 추락했다.


아파트 관리소장 B씨가 쓰러진 A씨를 발견해 119에 신고했다.


A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으나 숨졌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경찰은 A씨가 아파트 외벽 균열 보수 작업을 하다 수도관 지지대에 묶인 줄이 풀려 떨어진 것으로 보고 있다.


당시 A씨가 위아래로 이동할 때 사용하던 줄은 가스관에 고정돼 있었으나 좌우로 이동하기 위해 수도관 지지대에 묶어놓은 줄이 떨어져 나간 상태였다고 경찰은 전했다.


현장에서는 수도관 지지대가 파손된 채 발견됐다.


경찰은 현장 목격자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gettyimagesBank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