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학폭' 의혹 있었지만 다음주 메기로 등장해 논란 정면돌파하는 '하시3' 천안나
'학폭' 의혹 있었지만 다음주 메기로 등장해 논란 정면돌파하는 '하시3' 천안나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인사이트] 지동현 기자 = 방송 전 학교 폭력 의혹이 불거진 천안나가 '하트 시그널 3'에 등장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에서는 '남자 메기' 김강열로 인해 복잡해진 러브라인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이 끝나고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여자 메기'라는 수식어로 천안나의 모습이 잠깐 비쳤다.


예고편에서 남자 출연자들은 '여자 메기'가 온다는 소식에 술렁이며 환영식을 준비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이후 천안나가 시그널 하우스에 등장하자 남자들의 관심이 쏠렸고 분위기는 미묘하게 흘러갔다.


앞서 '하트시그널 시즌3' 방송 전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승무원 출신인 천안나가 대학교 시절 학교 폭력을 했다는 글이 올라왔다.


해당 게시물은 천안나가 학교 후배들에게 인사를 안했다는 이유로 막말과 고함을 치며 인격을 모독했다는 주장이 담겼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하트시그널 시즌3' 측은 "원문이 삭제됐고, 학교 관계자와 해당 루머 피해자로 등장한 당사자들을 통해 논란이 사실과 다름을 확인했다"고 논란을 일축했다.


또 다른 출연자인 이가흔과 김강열도 각각 학교 폭력 의혹과 '버닝썬' 관련자들과의 친분으로 논란이 일었지만 '하트시그널 시즌3' 측은 이들을 정상 출연시키고 있다.


학교 폭력 논란을 딛고 출연을 예고한 천안나가 어떤 모습으로 등장할지 주목되는 '하트시그널 시즌3'는 오는 20일 수요일 오후 9시 50분에 확인할 수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Naver TV '하트시그널 시즌3'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