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바람직한 '덩치 차이'로 대리 설렘 안기는 '인간수업' 남윤수♥정다빈
바람직한 '덩치 차이'로 대리 설렘 안기는 '인간수업' 남윤수♥정다빈

인사이트Instagram 'nam_yoonsu'


[인사이트] 이원석 기자 = '인간수업' 남윤수와 정다빈이 남다른 케미로 팬들의 설렘을 유발했다.


지난 12일 배우 남윤수와 정다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다정한 인증샷을 나란히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넷플릭스 내부를 찾은 남윤수와 정다빈의 모습이 담겨있다.


넷플릭스 '인간수업'에 출연해 커플 연기를 펼친 두 사람은 해맑은 미소로 훈훈한 미모를 뽐냈다.


인사이트Instagram 'nam_yoonsu'


인사이트넷플릭스 '인간수업'


특히 두 사람은 설레는 덩치 차이를 보여줘 보는 이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었다.


키 186cm인 남윤수는 태평양같이 넓은 어깨와 우월한 피지컬을 자랑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두 사람은 '인간수업' 속에서도 매번 바람직한 덩치 차이를 보여주며 시청자의 미소를 유발한 바 있다.


남윤수와 정다빈의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둘 다 너무 예쁘고 멋있다", "볼 때마다 설레는 두 사람", "덩치 차이 아주 바람직해" 등의 열띤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남윤수와 정다빈은 '인간수업'에서 각각 고등학교 2학년 일진 리더 곽기태와 돈 없인 지금의 자리도, 관심도 지킬 수 없다는 생각에 틀린 답을 선택하는 서민희로 분해 뛰어난 활약을 펼쳤다.


인사이트넷플릭스


인사이트


인사이트넷플릭스 '인간수업'

댓글